login  join
      view article 2015/10/27  
         name          랄라스윗
subject [인터뷰] 국민일보/ 정규 2집 ‘너의 세계’ 발표한 랄라스윗 “퇴근 길 위로하는 음악 하고파”
팀명은 달달한 사랑을 풀어낼 것 같지만 이들의 음악을 들어보면 좀 더 깊이 있는 ‘삶’이란 이야기가 보인다. 이번 앨범도 그렇다. 봄과 어울리는 상큼한 사랑 노래를 기대했다면 오산. 따뜻한 봄날. 흔들리는 청춘들의 싱숭생숭한 마음을 표현했다는 말이 더 정확할 것 같다. 어쿠스틱 기타와 피아노, 목소리로 달콤쌉쌀한 삶을 표현하는 여성 듀오 랄라스윗이 27일 정규 2집 앨범 ‘너의 세계’를 내놨다.

랄라스윗(멤버 김현아 박별)은 지난 2008년 대학가요제에서 ‘나의 낡은 오렌지나무’로 은상을 수상하며 가요계에 데뷔했다. 3년 뒤 2011년 11월 1집 ‘비터스윗(Bittersweet)’을 발표했고 이번 2집은 2년 4개월만의 작품이다. 빠르게 흘러가는 최근 가요계 경향으로 비춰볼 때 더딘 행보다.

“수상 이후부터 음악을 제대로 해 나갔다고 말해도 과언이 아니에요. 작은 공연장을 찾아 1년에 150번씩 노래하면서 현장에서 부딪혔어요. 그때는 무서웠어요. 인생에서 가장 바빴던 시간도 그 때였던 것 같아요. 이번 앨범은 차근히 준비한 결과예요. 비록 주변 사람들에겐 ‘곧 앨범 나온다’는 말로 거짓말쟁이가 됐지만 1집보다 좋아졌다는 평가를 듣고 싶어서….(웃음)”


이어서 링크에 계속

http://news.kukinews.com/article/view.asp?page=1&gCode=ent&arcid=0008176559&cp=nv
prev [인터뷰] 스타뉴스/ "10편의 짧은 에세이..불안한 청춘 노래" 랄라스윗  
back [인터뷰] 매일경제/ 불안함을 승화시킨 랄라스윗의 청춘찬가 ‘너의 세계’ 랄라스윗  

list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Neotun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