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19


음악에 대한 열정과 욕심이
볼 때마다 감탄스러웠기에
나이를 떠나서,
참 존경스러운 뮤지션이었다.

편히 쉬어요.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L [1][2][3][4][5][6][7] 8 [9][10]..[441]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J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