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in  join
      view article 2012/05/04  
         name          함형조
subject 인생의 터닝 포인트




제가 원래 매우 소심한 성격이였는데요.

그걸 극복하게 된 몇가지가 있었죠.

아마 그때 극복하지 못했다면 지금 제 모습이

현재와는 많이 달랐을거 같네요.


제가 그래도 나름 안양에선 좀... ㅎㅎ

지금도 주말의 안양에 저녁때 가면

분수대 앞에서 요술 풍선을 만들어 주는 아이들이 있는데요

2002년인가 2001년인가 시작 해서 벌써 10년이 넘었네요;;

암튼 제가 그 시작 맴버였습니다.


지금도 하고 있는 회장 녀석이 졸라서

같이 풍선을 배우다가 우연한 계기로 거리에서 풍선을 나눠 준게 시작이였는데

아무래도 집에서 연습해봐야 풍선들은 쓰레기가 될 뿐이니까요.

밖에서 사람들에게 나눠주면 그 사람들에겐 선물이 되고...

뭐 그런거죠 ㅋㅋ


그 거리 공연을 하면서 모르는 사람들 하고 대화도 하고

하면서 조금씩 성격이 바뀌었죠.

제가 한 3년정도 했었는데 그 사이에 많이 성격이 바뀐것 같네요.


뭐 저도 나름 거리 공연 출신이라 할수 있겠습니다 ㅋ


그리고 제가 생각하는 가장 큰 일은

아실지 모르겠지만 "퇴마록"이란 소설이 있는데요

그 퇴마록의 연재 시작 10주년 기념행사에 참가를 했었습니다.


그때 소설 내에 한장면을 연기하는 프로그램이 있었는데
(말세편에서 준후가 해동감결을 해석한 뒤 상준이를 부르며 통곡하는 장면)

그때 제가 나가서 했었죠.

마지막에 상준의 빈소(극 중에서 죽어서 누가 빈소를 만들어 놨더군요)에 가서

통곡을 하는 장면에서...

앞에 있는 [천국](술)을 들고 "형, 이거 마셔도 돼?"(준후는 미성년자) 한마디로

한번 크게 빵 터트린 이후로 남들 앞에서 말하는 것에 대해

많이 자신감을 갖게 되었죠.


뭐, 그 뒤로는 응원단장도 하기도 하고

남들 앞에서는게 많이 편해 졌지요.


아마 그런 일들이 없었다면

지금의 제가 없었지 않을까 싶네요~ㅅ~

list


no
subject
17  이건 사연도 아니고 그냥 실수담   최창민    2012/04/18 
16 비밀글입니다 헬게이트사연   독거노인    2012/04/18 
15 비밀글입니다 다시 고민글   함형조    2012/04/18 
14 비밀글입니다 어머니(엄마)덕택에..   피터킴    2012/04/18 
13  랄라디오 1,2회 다운받는법! 을알고싶어하시는거같아서... 2   성호    2012/04/17 
12 비밀글입니다 울엄마   시옷    2012/04/17 
11 비밀글입니다 [헬게이트]어머니와 떨어져 산지 10년...   채준희    2012/04/17 
10 비밀글입니다 고민?? 1   유진    2012/04/17 
9  매우 심각한 고민입니다.   고영우    2012/04/17 
8  고민입니다.   함형조    2012/04/12 
7  어린(?)랄라스윗 분들을 위한 사연 투척   박현우    2012/04/11 
6 비밀글입니다 내 얘기를 들어줘!   유진양    2012/04/11 
5  흔하게 할 수 있는 말실수들   조인성    2012/04/10 
4  이런 실수 누구나 다... 하는.. 거.. 잖아요? 1   쏠라빔    2012/04/09 
3 비밀글입니다 4년째 사랑해 보신적 있나요??   채준희    2012/04/07 
2  학교 근처 훈훈한 떡볶이집들!?   이상훈    2012/04/05 
1  떡볶이 맛집을 찾아서~   최창민    2012/03/31 
list
  prev   [1].. 21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Neotun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