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in  join
      view article 2016/09/12  
         name          tamang
subject 이토록 재수없는 나
안녕하세요 따망입니다.

제가생각해도 제가 재수가 없을때가 있지만(다른의미로..)

사연쓸까 말까 고민했어요

사실 재수 더럽게 없다고 생각했던 일이 있긴한데

이게 제가 좀 하기 꺼려하는 연애 얘기라서

하지만 항상 최선을 다해 덕질해야겠다고 혼자 다짐했기때문에 사연을 써봅니다.

대학다닐때였어요

그 때 만나던 여자친구가 있었습니다.

많은 사람이 그렇듯

마지막이 다가오는걸 느낄 수 있었어요

연락은 서로 뜸했고 자주 만나지도 않았으며

사귄다라고 정의할수 있는건 서로의 휴대폰에 저장되어있던 단축번호밖에 없었을것같은 만남이 이어지고 있었고

언제끝나도 이상하지 않았을 그런 관계에 놓여져 있었지요

그리고 헤어졌습니다. 제가 헤어지자 하였고 그러자 했습니다.

이별 직후 동아리 후배였던 친구에게 맘이 끌리게 되었습니다.

서로가 서로에게 끌렸죠

새로운 만남을시작했습니다.

그시절 저는 사실 누구와 헤어지고 절대적인 시간을 가져야한다는 생각은 하지 않았어요 (지금도 그렇지만)

후배는 같은과에 CC라는점이 부담스러워 비밀연애를 하자고 했습니다.

그러니 데이트도 쉽지않아서

전주에서 서울로 데이트하러 가게 되었습니다.

후배가 연극을 좋아해 대학로에서 연극을 보려고 하였죠

대학로를 즐겁거 거닐던 그때 갑자기 제 핸드폰이 계속 울리는 거에요

헤어진 친구였어요 저는 받지 않았지만 문자 폭탄이 오기 시작했습니다.

너 바람핀거냐 부터 온갖 욕설이 날아들었습니다.  

저는 엄청 나게 당황했어요

어리둥절했지요

그때 하필 그때 그시간에 서울 대학로에

인구 천만이 넘는다는 서울 대학로에

전주 깡촌에 살고있는 저를 알아보는 사람이 있었다니

그 시간에, 그자리에 헤어진 친구의 친구가 저를 알아본 것이었습니다.

그리고 저는 양다리를 걸치다가 환승한 놈이 되어버렸습니다. 사실 전 결백했거든요

그때 절 욕했던 분은 양다리라고 소문내겠다고 널 부셔버리겠다고 으름장을 놓았더랬죠

아직도 무서운건 저를 목격한 분이 저를 대학로 한가운데서 불러세워놓고

저를 노려보며 취조했던 상황입니다.

전 분명 결백했는데 무서웠고 안절부절을 못했었어요

제 그런모습이 맘에 안들었는지 그 후배도

대학로 대첩이후 그렇게 떠나갔습니다.

그 때 제가 예의가 없었는지도 모르겠지만

전 단지 재수가 없었다고 생각하고 있어요

그래서 지금도 대학로는 안가요

두분 대학로에서 공연하지 말아주세요


lalasweetfan 2016/09/12   

연애도 많이 해보시고 부럽네요.^^

tamang 2016/09/12   

나름 재수없다고 썼는데 부러움을 살줄이야..


list


no
subject
795 비밀글입니다 여행 관련 조언을 구합니다!   유은상    2017/01/07 
794 비밀글입니다 랄라누나들 전여친 못잊는 찌질남 구제좀!   박찬규    2017/01/06 
793 비밀글입니다 전부 다 썼는데 로그인을 안해서 처음부터 다시쓰는 고민글   정회웅    2017/01/04 
792 비밀글입니다 저 사랑니 뽑았어요 1   붕어킬러    2017/01/03 
791 비밀글입니다 미안함에....아무말 대잔치   이지형    2017/01/03 
790 비밀글입니다 갓 스무살 된 나부랭이가   abwarten    2017/01/01 
789 비밀글입니다 새해복 많이 받으세요!! + 근황과 질문   비바    2017/01/01 
788  랄라디오 듣고 기뻐서 올립니다.   김풍민    2016/12/31 
787 비밀글입니다 고민글입니다ㅠ   박짝박짝작은별    2016/12/29 
786 비밀글입니다 고민글은 아니고 제 딸 사진입니다. ㅎㅎ 4   키르히    2016/12/26 
785  감기조심하세요   tamang    2016/12/21 
784 비밀글입니다 넵.....라됴추천   이지형    2016/12/19 
783 비밀글입니다 고민사연   비바    2016/12/17 
782 비밀글입니다 여행사연..   이안    2016/12/17 
781 비밀글입니다 고민상담글 후기..라고 해야할까요?   ELUSY    2016/12/14 
780 비밀글입니다 끄적끄적   김민경    2016/12/10 
779 비밀글입니다 고민글 남겨봅니다.   Jang    2016/12/10 
778 비밀글입니다 그냥 쓰는 질문   눈요정    2016/12/05 
777  체질에 안맞는데 좋아하는 음식   김풍민    2016/12/01 
776 비밀글입니다 공연 감사 & 고민 올려드립니다.   심심한대식가    2016/11/29 
775  간만에 랄몽   tamang    2016/11/29 
774 비밀글입니다 라디오 코너 추천이랑 질문 ////   이지형    2016/11/28 
773 비밀글입니다 석고대죄+고민   데헷    2016/11/28 
772  오랜만에 쓰는 랄라디오 사연   tamang    2016/11/21 
771 비밀글입니다 생에 첫 콘서트경험.   이원빈    2016/11/13 
770 비밀글입니다 처음으로 사연 써보네요.   안광현    2016/11/08 
769 비밀글입니다 랄라디오 듣다가   붕어킬러    2016/11/07 
768  랄라디오 후기들   데헷    2016/11/05 
767 비밀글입니다 고민글입니다.   키르히    2016/11/01 
766  예전 랄라디오를 다시 들으며 2   예니    2016/10/31 
765 비밀글입니다 언젠간 읽어주실 고민글   abwarten    2016/10/29 
764 비밀글입니다 고민 사연입니다.   박지민    2016/10/29 
763 비밀글입니다 고민입니다. 1   가동순    2016/10/26 
762 비밀글입니다 영화 사람을 만나다 다시해주세요..   ECO    2016/10/25 
761 비밀글입니다 작은 고민사연 올립니다   곰돌이    2016/10/22 
760 비밀글입니다 커버곡 추천해봅니다.   lalasweetfan    2016/10/16 
759  근래에 가장 보람찬일 2   tamang    2016/10/14 
758 비밀글입니다 고민사연 올려요 8ㅅ8   소시민    2016/10/14 
757 비밀글입니다 [라디오 코너 추천]   이지형    2016/10/13 
756 비밀글입니다 사소한 고민거리 하나   정지민    2016/10/12 
755 비밀글입니다 고민 사연이에요   SHIN    2016/10/10 
754  고민이에요   크흠    2016/10/09 
753  랄라디오 술특집 듣고 질문이요!   권유진    2016/10/08 
752  까드리미 뒷얘기..   이명윤    2016/10/08 
751 비밀글입니다 랄라디오 공개방송 사연   lalasweetfan    2016/10/07 
750 비밀글입니다 커버곡 추천   이원빈    2016/10/07 
749  우왕 1   tamang    2016/10/06 
748  랄라스윗누나들 까드리미 1   생강농축액    2016/10/05 
747  하고 싶은 일, 그리고 해야 할 일. 고민이에요.   ELUSY    2016/10/05 
746 비밀글입니다 이 인기쟁이들...   이지형    2016/10/05 
list
    [1][2][3] 4 [5][6][7][8][9][10]..[19]   next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Neotune.net